산동성 청도조선족작가협회에서 주최한 “2016년 청도조선족대학생백일장”이 일전 청도조선족기업협회 회의실에서 진행됐습니다.

청도조선작가협회 리문혁 회장은 백일장을 수차례 주최해왔지만 대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하기는 처음이라면서 대학생들이 우리 글을 잊지 않고 더 잘 익혀나가면 그보다 더 기쁘고 보람찬 일은 없을거라고 말했습니다. 이날 백일장에는 청도대학, 중국해양대학, 청도농업대학을 비롯한 청도소재 6개 대학의 조선족 대학생 21명이 참가했습니다.

참가자들은 1시간반내에 그동안 갈고 닦아온 필력을 뽐내면서 좋은 글을 써내기에 최선을 다했습니다. 심사결과 청도농업대학 채서연씨의그래도 밝은 달”이 1등상을, 중국해양대학 김위화씨의원숭이려행기”와 서혜정씨의너는 너라서 아름답다”가 2등상을, 산동과학기술대학 김민준씨의물은 무슨 색인가”와 리청문씨의거울속의 나”, 정혜령씨의민족 그 긍지감”이 각각 3등상을 수상했습니다.

이번 백일장에서 수상한 우수한 작품들은 청도조선족작가협회 회원작품집에 수록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