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순시 순성구 조선족예술단 일행 20명은 46일부터 12일까지 한주간 심양명비문화미디어유한회사에서 조직한 중한문화예술교류활동에 참가하고 13일에 귀국했습니다.

7일 오후 60여명 중한예술인들이 인천시 부광로인대학극장에 모여 “2016년 중한국제문화예술교류 문예공연”을 펼쳤습니다. 이날 모두 19개 문예종목이 공연됐습니다. 한국측에서는 부광로인대학의 부채춤 등 여러가지 정채로운 종목을 선보였고 중국측에서는 무순시 순성구 조선족예술단 등 단체에서 마련한 다양한 문예종목을 무대에 올렸습니다. 이날 순성구 조선족예술단에서는 무용아빠의 즐거움”, "양푼춤", 가무“나의 중화를 사랑한다” 등 6개종목을 선보여 관중들의 열렬한 환영을 받았습니다.

주최측에서는 순성구 조선족예술단에게 2016년 제1회 국제문화예술축제 한국 예술공연교류활동우수조직상” 증서를 발급하고 단장 리선남에게우수문화교류사자칭호를 수여했습니다.

이번 행사는 한국정부에서 지지하는 대형활동으로서 중한 두 나라간 문화예술교류를 추진하고 문화교류로 관광을 추진하는데 취지를 두었습니다.